영작을 잘 하기 위한 구글 검색 방법 6가지

구글라이팅

회사에서 이메일을 보내기 위해 영작을 하거나 영문 보도자료를 작성할 때, 내가 쓰는 영어 표현이 맞을까 고민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엔다 가즈코의 ‘구글 라이팅’은 그런 답답함과 어려움을 구글 검색을 이용하여 해결하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입니다.

구글 검색으로 영작하는 방법 6가지를 소개합니다.

1. 큰따옴표(” “)를 이용하여 구절을 검색한다.

검색할 때 ‘구절 검색’을 사용하는 방법입니다. 검색하는 문장을 큰따옴표(“  “)로 묶어서 검색하면 보다 검색 정확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구글은 검색어를 해석할 때 순서를 인식하지 않으며, 중간에 들어가는 the, for, a, at, it 등은 생략해버립니다.

예를 들어, Company launched the product라는 문장을 검색할 때, 검색결과는 약 121,000,000개입니다. 반면, 따옴표를 사용하여 검색하면 검색결과가 약 200,000개입니다. 이처럼 따옴표를 사용하여 검색하면 여러 개의 단어를 지정한 순서대로 검색할 수 있으므로 실제 영어 문장 사례만 골라서 찾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2. 뒤에 무엇이 올지 모를 때 괄호 대신 별표(*)를 넣어 검색한다.

책에서는 ‘와일드카드 검색’이라고 부르는 방법입니다. 문장에서 적절한 단어나 전치사 등이 헷갈릴 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궁금한 부분에 와일드카드(*), 별표, 아스테리스크라고도 부르는 부호로 처리하여 검색하면, 다양한 사용 사례를 찾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a company * received * award’로 검색하면 별표(*) 자리에 들어가는 다양한 문법 표현을 볼 수 있습니다.

3. 검색 결과가 많은 순으로 신뢰한다.

검색엔진에서는 워낙 많은 자료가 검색되기 때문에 검색 결과의 확실성에 의문이 생길 때가 있습니다. 이럴 때 검색된 페이지 수를 확인하여 신뢰할 수 있는 검색 결과를 판단할 수 있습니다. 만 단위 이상의 검색에 걸린다면 안심하고 사용 가능한 표현입니다. 결괏값이 지나치게 적다면 의심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4. 한영 대역을 찾을 때는 영문과 국문을 동시에 검색한다.

업계용어, 신조어, 법률명의 영어 표현을 찾고 싶을 때는 번역된 문장에 사용되었을 법한 영어 단어를 넣어 검색하면 됩니다. 우리말 표현과 영어 표현이 나란히 표기된 사이트를 한 번에 찾을 수 있어 검색 시간이 상당히 단축됩니다. 찾고 싶은 말과 함께 쓰였을 것 같은 영 단어를 검색하면 정확한 한영 대역을 찾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정보 보호법의 올바른 영어 표현을 찾고 싶을 때 ‘정보 보호법 data act’로 검색하면 됩니다.

5. 부정관사 a와 별표(*)를 함께 사용할 때는 반드시 an으로도 검색해봐야 한다.

구글은 A와 an을 구분하여 검색합니다. 따라서 문장에 A를 추가하여 검색하면 자음으로 시작하는 단어만 검색해줍니다. An으로도 검색해보는 것이 모음으로 시작하는 단어로까지 확대하여 검색하는 방법입니다.

6. 검색 키워드는 3~6단어 정도가 적당하다.

구글은 검색 기술에 따라 검색하는 어휘가 줄면 검색 건수가 늘고 어휘가 늘면 검색 건수가 줄어듭니다. 따라서 키워드 수는 너무 많지 않은 3~6단어가 적당합니다. 또한, 검색할 때 지나치게 세부적인 내용은 제외하고 일반적인 구절로 바꾸어 검색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One of the biggest film festival in Asia’보다는 ‘film festival in Asia ‘로 검색하는 편이 더 정확하고 다양한 검색결과를 보여줍니다.

[ 이 블로그는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홍보, 마케팅, PR 전문가에게 제공하는 정보입니다. 뉴스와이어에 회원 가입을 하면 블로그의 글을 매주 받아볼 수 있고, 온라인으로 뉴스와이어에 보도자료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가입하기> ]

조선일보 신임 김민철 사회정책부장

김민철 조선일보 사회정책부장조선일보 김민철 논설위원이 사회정책부장으로 선임됐다. 김민철 신임 부장은 1992년 조선일보에 입사해 정치부·사회정책부 등을 거쳐 2015년부터 논설위원으로 일해왔다. 조선일보 편집국 사회정책부는 교육,보건,노동,환경, 교통 등 분야를 취재 보도한다.  김민철 부장은 야생화의 매력에 빠져 들과 산으로 꽃 사진을 찍으로 다닌다. 조선일보에 ‘김민철의 꽃이야기’를 연재하고, 국내 소설 속에 나오는 꽃 이야기를 다룬 책 ‘문학 속에 핀 꽃들’, ‘문학이 사랑한 꽃들’도 펴냈다.

 

 

효율적인 업무를 위한 협업 툴 6개

협업 툴

최근 사내에서 좀 더 효과적으로 커뮤니케이션하고, 파일을 공유하며 수정하고 일정을 확인하는 협업 툴이 인기입니다. 생산성을 향상하기 위한 협업 툴 6개를 확인하세요.

1. 슬랙 (Slack)

협업 툴 슬랙은 플리커(Flickr) 공동창업자 스튜어트 버터필드가 8년 만에 복귀해 출시한 협업 채팅 툴입니다. 메신저와 같은 형태로, 사용자는 각각의 대화방을 만들어 대화방 별 주제에 맞게 업무를 하거나 의사소통을 합니다.

슬랙은 스타트업이나 IT 기업에서 업무용으로 많이 사용되고 있고, 구글 드라이브나 드롭박스 연동이 간편하여 단독 사용보다는 여타 다른 협업툴과 같이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2. 트렐로 (Trello)

트렐로는 웹 기반의 프로젝트 및 일정 관리 툴입니다. 보드에 카드를 드래그 앤 드롭하는 방식으로 쉽게 프로젝트를 관리할 수 있어 이용이 편리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트렐로는 가장 큰 단위가 ‘보드’이고, 다음이 ‘리스트’, 그리고 할 일의 가장 기본적인 단위는 ‘카드’입니다. 카드 안에 체크리스트를 만들 수 있고, 다른 사용자를 카드에 참여시킬 수 있습니다.

3. 베이스캠프 (Basecamp)

베이스캠프는 웹 기반 프로젝트 관리 및 협업 툴입니다. 일정관리(To Do List), 위키 스타일의 웹 문서, 마일스톤 관리, 파일 공유, 메시징 등을 제공합니다. 부서별로 요청사항과 진행사항을 기록할 수 있어 일이 어떻게 되고 있는지, 앞으로 해야 할 일은 뭔지, 이전에는 일을 어떻게 처리했는지를 볼 수 있습니다.

4. 팀위크 (Teamweek)

팀위크는 프로젝트를 더 쉽게 관리할 수 있는 툴입니다. 프로젝트팀의 일정 관리에 도움을 주는 협업 기반의 ‘드랙 앤 드롭’ 인터페이스를 제공합니다. 팀원 간에 작업을 끌어 옮기는 방식으로 작업을 다시 배정하고, 타임라인의 태스크바 크기를 조정해 프로젝트 일정을 수정할 수 있습니다.

5. 잔디 (Jandi)

잔디는 국내 IT 스타트업 토스랩이 개발한 대표 서비스입니다. ‘잔디’는 그룹 메시징, 파일 공유, 프로젝트 관리 등의 기능을 다양한 디바이스에서 제공하는 기업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입니다. 2015년 5월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아시아에서는 50,000개 이상의 기업 및 팀이 잔디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참고자료: 메이크어스 인기 캐릭터 딩고프렌즈, 업무용 메신저 ‘잔디’에 입점)

6. 팀오피스 (TeamOffice)

팀오피스는 소규모 조직의 업무협업과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업무관리 서비스입니다. 국내 IT 서비스기업 다우기술이 개발한 솔루션입니다. 프로젝트와 관련된 모든 직원이 자료를 공유할 수 있어 실시간으로 업무의 진행 과정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프로젝트뿐 아니라, 일정관리, 진척도관리, 업무공유, 보고서관리, 웹 자료실 기능이 있습니다. (다우기술 보도자료 보기)

[ 이 블로그는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홍보, 마케팅, PR 전문가에게 제공하는 정보입니다. 뉴스와이어에 회원 가입을 하면 블로그의 글을 매주 받아볼 수 있고, 온라인으로 뉴스와이어에 보도자료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가입하기> ]

 

홍보 활동에 유용한 10가지 디지털 툴

디지털 툴

소셜 미디어 및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홍보가 중요해지면서 홍보 활동을 좀 더 스마트하도록 도와주는 디지털 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온라인 홍보 활동을 하는 데 있어 알아두면 좋을 툴 10가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1. 정보구독 서비스 Feedly(피들리)

피들리는 각종 블로그, 경제 연구소 사이트, 뉴스 사이트에 이르기까지 평소 자주 들어가는 사이트를 구독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스스로 웹사이트 주소를 입력하거나 피들리에 등록되어 있는 웹사이트를 등록할 수 있고, 카테고리를 지정하여 주제 별 콘텐츠 구독이 가능합니다.

2. 뉴스 큐레이션 툴 theSKIMM(더 스킴)

더스킴은 18~34세 여성을 타깃으로 매일 오전 6시에 주요 뉴스 20가지를 정리해 보내주는 서비스입니다. 여타 큐레이션 툴과의 차별점은 젊은 층에게 친근한 말투를 사용하여 뉴스를 전달해준다는 점입니다.

3. SNS 계정 통합 관리 툴 Buffer(버퍼)

트위터, 페이스북, 링크드인, 구글플러스, 핀터레스트 등의 계정을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는 툴입니다. 이 툴에 로그인 하고, SNS 계정들 연동을 하면 포스팅 스케줄링, 예약 업로드, 도달률까지 분석할 수 있습니다.

4. 인포그래픽 제작 툴 Infogr.am(인포그램)

인포그램은 누구나 쉽게 인포그래픽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주는 웹서비스입니다. 각종 차트나 그래프를 손쉽게 그릴 수 있고, 엑셀에서 자동으로 만들어주는 단순 이미지 그래프가 아니라, 화면 커서에 따라 그래프가 움직이는 인터랙티브 차트를 만들 수 있습니다.

5. 카드뉴스 제작 서비스 tyle(타일) 

타일은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웹기반 카드뉴스 제작 서비스입니다. 주제별로 골라 쓸 수 있는 다양한 카드 스타일을 제공합니다. 다양한 이미지와 글꼴을 제공하기 때문에 저작권 걱정 없이 카드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SNS에 맞게 다양한 크기로 카드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이와 비슷한 서비스로는 Canva(캔바)가 있습니다.

6. 360도 동영상 및 이미지 촬영 앱 Fyuse(퓨즈) 

최근 상하좌우는 물론 앞뒤 방향까지, 모든 시야를 동시에 담은 360도 동영상이 인기입니다.퓨즈는 스마트폰 카메라로 간단히 360도 사진을 찍을 수 있게 해주는 모바일 앱입니다. 전용 카메라 없이 360도 동영상이나 이미지를 촬영하여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에 공유할 수 있습니다.

7. 소셜네트워크 영향력 측정 도구 Klout(클라우트)

클라우트는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에서 얻은 자료를 토대로 개인의 소셜 네트워크 영향력을 평가해주는 서비스입니다. 온라인에서의 사회관계망 규모와 내용, 타인과의 상호작용을 분석해 온라인 영향력을 알려줍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구글 플러스, 링크드인, 포스퀘어, 유튜브 계정을 클라우트에 연결만 하면 영향력 지수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상에서 개인의 영향력을 점수화하는 클라우트 지수는 도달률(true reach), 파급력(amplification), 네트워크(network) 등 세 가지 항목으로 점수를 산출합니다.

8. 소셜미디어 관리 툴 HootSuite(후트스위트)

한 곳에서 모든 소셜 미디어 계정을 관리할 수 있는 툴입니다. 트위터를 주로 관리하는 데 초점이 맞춰줘 있으며 무료 플랜의 경우 계정 3개까지 운영할 수 있습니다. 후트스위트는 빠른 리액션과 응답이 메인되는 마케팅에 즉각적인 효과를 볼 수 있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9. 인터랙티브 콘텐츠 제작 툴 Pageflow(페이지플로우)

페이지플로우는 누구나 손쉽게 웹에서 인터랙티브 스토리를 만들게 돕는 서비스입니다. 이용자는 대시보드에서 스토리를 선택하고 제목과 이미지, 동영상 등을 넣어 페이지를 구성할 수 있습니다.

10. 앱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이프트(IFTTT)

이프트는 스마트폰 자동화 앱으로, 두 개의 앱 또는 웹을 연동해서 일정한 조건문을 실행시키는 서비스입니다. IFTTT는 ‘If This, Then That’의 약자로, A앱에서 어떤 업데이트가 일어나면, B앱에서 어떤 동작을 하라고 명령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예를 들면, If 뉴스와이어에 ‘삼성전자’가 들어간 보도자료가 업데이트 되면 → Then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등과 같은 레시피를 만들어 원하는 소식을 자동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여러 뉴스 채널에 일일이 접속하거나 검색하지 않아도 설정해놓은 레시피들을 통해 자신의 이메일이나 SNS로 관련된 뉴스를 바로 받아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 이 블로그는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홍보, 마케팅, PR 전문가에게 제공하는 정보입니다. 뉴스와이어에 회원 가입을 하면 블로그의 글을 매주 받아볼 수 있고, 온라인으로 뉴스와이어에 보도자료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가입하기> ]